상단여백
HOME 경제
정부.한은 긴급 회의...신종 코로나 영향 점검
전경윤 기자 | 승인 2020.01.27 17:23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른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정부와 한국은행이 오늘 잇따라 긴급 상황점검 회의를 열었습니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오늘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확대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주재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금융·외환시장 영향을 점검했습니다.

오늘 회의에는 기재부와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한국은행, 국제금융센터 등 관계자 등이 참석해 국제금융시장 상황 변화와 국내 금융시장에 미칠 영향 등을 종합적으로 점검했다고 기재부가 전했습니다.

이와 별개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도 오늘 오후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을 안건으로 간부 회의를 주재했고 금융위도 오늘 오후 은성수 금융위원장 주재로 관련 현안 점검회의를 열었습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