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투잡' 근로자 47만명 역대 최대...부업하는 가장도 급증
BBS NEWS | 승인 2020.01.24 10:10

부업을 선택한 취업자의 수가 지난해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추경호 의원은 "통계청 고용동향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월평균 부업자는 전년보다 4만 명가량 늘어난 47만 3천 명으로 통계 작성을 시작한 2003년 이후 가장 많았습니다.

가정 생계를 책임지는 가장이 부업에 뛰어든, '가구주 부업자' 규모도 지난해 월평균 31만 235명으로 2003년 통계 작성 이후 처음으로 3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