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코스피, 잇단 대외 악재로 1%대 급락…2,230선 후퇴
BBS NEWS | 승인 2020.01.21 16:15

코스피가 잇단 대외 악재로 나흘 만에 하락했습니다.

코스피 지수는 어제보다 22.95포인트 내린 2,239.69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국제 신용평가회사 무디스가 홍콩의 신용등급을 강등한 여파로 아시아 주가지수가 하락한 데다 중국 '우한 폐렴'의 확산, 국제통화기금(IMF)의 세계 경제 성장률 전망 하향 조정 등 각종 악재가 잇달아 불거진 영향"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코스닥지수도 6.95포인트 내린 676.52로 마감했습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8원90전 급등한 1,167.0원에 장을 종료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