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이재용 전 환경부장관 ‘북 콘서트’로 총선 시동
박명한 기자 | 승인 2020.01.15 16:47
21대 총선 더불어민주당 대구 중·남구 이재용 예비후보가 어제(14일) 대구 남구 팔레스호텔에서 자서전 ‘치과의사 이재용이 처용리에 간 까달은? 출파기념 ‘북 콘서트를 가졌다.  이재용 예비후보 제공.

환경부 장관을 지낸 21대 총선 더불어민주당 대구 중·남구 이재용 예비후보가 어제(14일) 대구 남구 팔레스호텔에서 자서전 ‘치과의사 이재용이 처용리에 간 까달은? 출파기념 ‘북 콘서트를 갖고 세몰이에 나섰습니다.

북 콘서트에는 강창덕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 고문, 남칠우 대구시당 위원장, 이승천 등 대구지역 예비후보, 장세철 동화사 신도회장 등 각계 인사 천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습니다.

이재용 예비후보는 인사말을 통해 “대구가 바뀌면 대한민국이 바뀐다는 신념으로 정치를 시작했다”며 “자서전을 통해 제 스스로 그 신념을 올곧게 지켜왔는지 성찰하는 계기가 됐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 예비후보의 자서전에는 어린 시절 에피소드부터 학창시절 추억들, 그리고 학생운동, 연극, 환경운동, 남구청장, 환경부장관,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 시절 뒷이야기까지 다양한 이야기들이 담겨 있습니다. 

 

박명한 기자  mhpark@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명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