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법무부 “검찰 반부패부 등 13개 부서·형사 공판부 전환”
BBS NEWS | 승인 2020.01.13 19:22

법무부가 반부패수사부와 공공수사부 등 주로 직접수사를 담당하는 검찰 조직 13곳을 형사부와 공판부로 전환하기로 했습니다.

법무부는 오늘 검찰 직접수사를 줄이고 민생사건 수사와 공소 유지에 집중하기 위해 이 같은 내용의 검찰 조직 개편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부는 4곳에서 2곳으로, 같은 검찰청 공공수사부는 3곳에서 2곳으로 각각 축소됩니다.

공공수사부는 서울중앙과 인천, 수원, 부산 등 7개 거점 검찰청에 8개 부서만 남기고 5곳은 폐지합니다.

외사부는 인천과 부산지검에만 남기고 서울중앙지검의 외사부는 형사부로 전환하며, 서울중앙지검 총무부 역시 공판부로 바뀝니다.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조사부와 과학기술범죄수사부, 서울서부지검 식품의약조사부 등 3곳은 형사부로 바뀝니다.

또 조세·과학기술 사건은 각각 서울북부지검과 서울동부지검이 중점검찰청으로 지정돼 전담할 계획입니다.

비직제인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도 공판부로 전환되며, 기존 사건은 같은 검찰청 금융조사1·2부로 재배당될 전망입니다.

법무부는 폐지되는 13개 부서 가운데 10곳을 형사부로, 3곳은 공판부로 운영하기로 방침을 정하고 대통령령인 '검찰청 사무기구에 관한 규정' 개정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