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美, 이란 사령관 제거 하루만에 이라크 민병대 공습"
BBS NEWS | 승인 2020.01.04 09:02
3일 바그다드에서 벌어진 솔레이마니 사령관 '암살' 규탄 시위

미군이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이란 군부 실세를 공습으로 제거한 지 약 하루 만에 이라크에서 시아파 민병대를 또다시 공습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오늘 AFP 통신 등에 따르면 미군이 바그다드 북쪽 타지로에서 이라크 시아파 민병대 지휘관을 폭격했다고 이라크 국영 TV가 보도했습니다.

방송은 목표물이 된 지휘관이 누구인지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이 보도가 나오기 직전 이라크군 소식통은 이란이 지원하는 시아파 민병대가 탄 차량을 노린 공습으로 6명이 죽고 3명이 중태에 빠졌다고 로이터통신에 전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