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프로야구 간판투수' 김광현, 메이저리그 입성...세인트루이스 33번 단다
BBS NEWS | 승인 2019.12.18 12:00

우리나라 프로야구의 간판투수 김광현이 마침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진출의 꿈을 이뤘습니다.

김광현은 오늘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2년 800만달러 계약을 했으며, 삼진을 의미하는 등번호 '33'번을 받았습니다.

계약 직후 열린 기자회견에서, 김광현은 "2020년은 정말 중요한 시즌이 될 것"이라며 "선발투수를 하는 게 최상의 시나리오로, 필요한 선수가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김광현은 내년 시범경기에서 극도로 부진하거나, 다치지 않으면 꿈에 그리던 빅리그 등판에 성공하게 됩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