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오늘도 미세먼지 '기승'...내일은 강추위로 '주춤'
유상석 기자 | 승인 2019.12.11 11:20

 

어제에 이어 오늘도 전국 대부분 지역의 하늘이 미세먼지로 덮이면서, 공공기관 차량 2부제 등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되고 있습니다.

미세먼지는 오늘 오후 더욱 기승을 부리다가, 내일은 강추위의 영향으로 약해질 전망입니다.

유상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현재 수도권과 전북, 대구 지역의 하늘은 뿌옇습니다.

이들 지역에는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초미세먼지 시간당 평균 농도가 세제곱미터당 75마이크로그램 이상으로 2시간 지속되면 발령됩니다.

특히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은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나쁨' 수준까지 올라간 상탭니다.

오후에는 중국발 고농도 미세먼지가 추가 유입돼, 대기의 질은 너욱 나빠질 전망입니다.

오늘도 수도권과 부산, 대구 등에는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되고 있습니다.

공공기관에서는 차량 2부제가 시행돼, 오늘은 차량번호 끝자리가 홀수인 차량만 운행할 수 있습니다.

서울시내 공공기관 주차장 420여 곳은 전면 폐쇄됐고, 저감장치를 부착하지 않은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에 대한 단속도 실시되고 있습니다.

관련 전문가들은 "오늘처럼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외출을 가급적 자제하고, 외출할 땐 보건용 마스크를 쓰는 게 좋다"고 당부했습니다.

기승을 부리고 있는 미세먼지는 내일 전국적으로 강한 바람과 함께 추위가 찾아오면서, 점차 농도가 옅어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BBS 뉴스 유상석입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