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도내 영유아 86% 보육시설 이용
남선 기자 | 승인 2019.12.09 10:24

경기도 도내 만 0세부터 5세 이하 영‧유아의 86%가 어린이집, 유치원 등 보육시설을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기도가 공개한 ‘2018년 경기도 보육통계’에 따르면 도내 0~5세 영유아 인구는 67만7천880명으로 지난 2010년 73만4,996명에 비해 7.8%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전국 영유아인구가 241만5천349명으로 지난 2010년 273만4천976명에 비해 11.7% 줄어든 것에 비해서는 낮은 감소율이지만, 저출산의 영향으로 도내 영유아 수도 꾸준히 감소하고 있음을 반영됐습니다.

반면, 여성의 활발한 경제활동 참가와 보육료 지원정책 강화 등의 영향으로 보육시설을 이용하는 영유아 인구수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도내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재학 중인 영유아 인구는 58만2,794명으로 전체 영유아 인구 67만7,880명의 86%에 달했습니다.

이는 지난 2010년 69.8%에 비해 16.2%p나 증가한 수치입니다.

다만, 보육시설 이용률의 지역적 편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남과 화성의 경우, 영유아 인구 비중이 각각 6.6%, 7.6%로 도 전체 평균 5.2%를 상회함에도 보육시설 이용률은 각각 67.9%, 76.2%로 도 전체 평균 86.0%를 밑도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와 함께 국공립 어린이집 비중이 낮고 지역적으로 편중돼 있는 점 등도 개선해야 할 과제로 분석됐습니다.

지난해 경기도 국공립 어린이집 비중은 6.4%로 서울 24.7%, 인천 9.4%에 비해 낮습니다.

시군별로 살펴보면 연천 20%, 양평 18.2%, 과천 16.7% 등은 국공립 어린이집 비중이 높은 반면 여주 1.4%, 의정부 2.9%, 용인 3.3% 등으로 낮았습니다.

남선 기자  stego0317@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