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김태호 서울교통공사 사장 사임...'KT 회장 후보' 거론 의식
유상석 기자 | 승인 2019.12.02 16:27

김태호 서울교통공사 사장이 임기를 6개월 남기고 사임했습니다.

김태호 사장은 오늘, 시출입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에서, "그동안 구의역 사고 후 안전 개선과 서울메트로-도시철도공사 통합에 따른 후속처리 등의 임무를 완수했다"며, "다음 임무는 새로운 사람이 수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KT 신임 회장 선임 절차가 진행되고 있는데, 차기 후보로 자신이 언급되는 상황에서 이 자리를 유지하는 것은 도리가 아니라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