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BS 인터뷰 지방사 인터뷰
"한의학적으로 '눈(目)', 오장의 정기가 모이는 곳...몸에 맞게 눈(目) 치료"류지미 대성류한의원장(한방재활의학과 전문의)
박찬민 기자 | 승인 2019.11.19 15:29

● 출 연 : 류지미 대성류한의원장(한방재활의학과 전문의)
● 진 행 : 박찬민 BBS 기자

(앵커멘트) 다음은 주간섹션 순서입니다. 매주 화요일 이 시간에는 부산시 한의사회에서 한의학 상담을 해주고 계시죠. 오늘은 범일동에서 대성류 한의원을 운영하고 계신 한방재활의학과 전문의 류지미 원장님과 함께 ‘한의학적 눈건강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지금, 류지미 원장님 전화연결 돼 있습니다. 원장님 안녕하세요? (네, 안녕하세요? 대성류 한의원 원장, 한방재활의학과 전문의 류지미입니다)

질문1) 현대인들은 스마트폰이나 시각적인 자료를 많이 보고 자연과 멀리함으로써 눈건강을 많이 위협받고 있지요?

-그렇습니다. 지난주에 수능시험이 있었죠? 밤늦게까지 공부하는 학생들을 보며 부모님들은 눈 건강도 많이 걱정하셨을 것입니다. 또한 노소를 막론하고 안구건조나 충혈등의 눈 피로를 가지고 있습니다. 한의원에 치료를 오시는 많은 분들 또한 눈불편감들을 종종 호소하십니다.

질문2) 한의학적으로 ‘눈’은 어떤 의미일까요?

-눈은 정기가 모이는 곳입니다. 오장의 정기가 모두 모여 눈의 동공, 흰자, 내측, 외측 부위, 홍채, 눈꺼풀을 이룬다고 하며, 각 증상에 따라 오장과 관련된 원인을 찾을 수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눈은 간의 상태가 나타낸다“ 라는 말은 많이 접해보셨을 것입니다. 동의보감의 肝開竅於目에서 비롯된 것이고요, 혈액검사 상 간수치나 간의 병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많이 피로할 때 간의 피로도도 높고 피를 잘 저장해주어야 할 기능이 떨어지면 눈이 침침하기도 하고, 화가 나서 간에 열이 오를 때는 눈도 같이 뻑뻑해지는 현상들로서 설명할 수 있습니다.

질문3) 한의학적으로 ‘눈병’은 왜 생기는 것일까요?

-동의보감에 눈병의 원인에 대해 나열해 놓은 부분이 있습니다. 현대적으로 이해가 쉬운 몇 가지를 말씀드리면 뜨거운 음식만 먹는 것, 밤에 잔 글자를 보는 곳, 술을 한정 없이 먹는 것, 찬바람과 서리를 맞는 것 등이 있습니다. 이런 행위들이 오장의 정기를 상하게 하는 근본이 된다고 볼수 있습니다.

질문4) 안구건조를 호소하시는 분이 많은데 한의원에서 어떻게 치료를 받을 수 있겠습니까?

-안구건조증이란 눈주위 분비샘에 이상이 생겨 눈물분비가 저하되는 것이죠, 건조한 날씨의 영향을 받아 겨울에 많이 발생하는 질환이지만, 냉방기등 영향으로 여름에도 많습니다. 눈수술이후에도 많이 호소하시죠, 노화로도 발생합니다.

눈이 자주 시리고 건조하다, 자주 충혈이 된다, 눈물이 자주 마른다 등의 증상이 있으신 분들은 한의원에서 눈주위 혈에 침을 하고 약침으로 눈의 열을 식혀줍니다. 몸이 약해진 부분을 찾아보고 기능을 향상시키는 한약을 처방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극침요법이라 하여 안검결막에 충혈되어 있는 어혈들을 사혈함으로써 각종 안질환을 치료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질문5) 안구건조에 대한 예방법이나 관리법은 어떤 것이 있을까요?

-스마트폰이나 책등을 볼 때 1시간마다 눈을 감거나 멀리 보며 휴식해주십시오, 적절한 수분과 몸에 좋은 영양분을 섭취하시고요. 가렵거나 이물감이 있을시 비비지 말고 찜질이나 식염수로 헹궈주세요.

눈 주위에는 20개 이상의 혈이 있는데요. 한번 같이 손으로 짚어보며 확인해볼까요? 혈자리를 이용한 지압법으로는 눈 안쪽 과 코 사이의 정명혈, 눈썹꼬리 바로 위의 양백혈, 뒷머리 튀어나온 곳 바로 아래 풍지혈등이 있습니다.

질문6) 그 외에 한의원에서 치료가 가능한 눈 질환은 어떤 것이 있을까요?

-눈은 한의학적인 원리를 이용해서 치료할 때에 급, 만성에 모두 좋은 효과를 냅니다. 특히 만성적인 질환에는 더욱 효과가 좋습니다. 눈만 관련해서 진료하는 한의원은 많지 않지만 처음에 말씀드렸듯이, 모든 맥은 눈에 속하므로, 한의원에서 치료가 가능하겠죠. 찬바람에 눈이 시린 경우, 다래끼가 자주는 나는 경우, 눈 밑이 검푸른 다크써클, 눈이 가려운 경우, 비문증이라고 눈 앞에 아지랑이처럼 올라오는 경우, 난시나 근시 등의 눈치료를 할 수 있습니다.

질문7) 아이들도 성장과정에서 근시가 많이 있는데 도움이 될까요?

-아이들의 성장과정에 가성근시가 오게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일시적으로 시력이 떨어졌다가 원 시력이 회복되기도 하고 진성근시로 진단을 받기도 하는데 이때에 성장하는데 에너지를 많이 쓰게 되므로 떨어진 기능을 보충해주는 한약처방과 함께 눈 주위의 자침 또는 지압과 함께 눈 운동을 통해서 시력개선의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박찬민 기자  highha@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