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美 국방장관 "대북 대화 증진 위해 군사훈련 조정 가능"
BBS NEWS | 승인 2019.11.14 09:10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이 "북한과의 비핵화 대화를 증진하기 한미 연합 군사훈련을 조정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한미안보협의회의 참석을 위해 서울로 이동하는 비행기 내에서 취재진에게 이같이 밝혔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군사 연습을 비롯한 훈련 변화는 전투 준비 태세를 위태롭게 하지 않는 방식으로 이뤄질 것"이라며 "한국 정부와 협의해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다만, 구체적으로 어떤 훈련의 조정이 고려되고 있는지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또, 북한이 핵 협상에 대한 접근법을 변경하라며 미국에 올해 말을 시한으로 제시한 것에 대해 진지하게 받아들인다고 말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