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검찰, 정경심 교수 추가 기소...조국 전 장관 이번 주 소환할 듯
박세라 기자 | 승인 2019.11.11 11:44

 

검찰이 오늘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교수를 추가 기소합니다.

검찰은 정 교수의 혐의에 조 전 장관이 상당히 관련되어 있다고 보는 만큼, 이르면 이번 주 내에 조 전 장관을 소환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대검찰청에서 박세라 기자가 보도합니다. 

 

검찰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대해 혐의를 추가해 재판에 넘깁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는 오늘 자본시장법 위반 등의 혐의로 정 교수를 추가 기소할 예정입니다.

정 교수의 구속 만료 기간이 오늘 밤 자정인 만큼, 검찰은 추가 기소를 통해 수사를 이어나갈 전망입니다.

검찰은 어제 구치소에 수감 중인 정 교수를 불러 마지막 추가 조사를 하려 했지만, 정 교수는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하고 조사에 응하지 않았습니다.

이에 따라 검찰은 현재까지 조사한 내용을 바탕으로 정 교수를 추가 기소할 것으로 보입니다.

먼저 검찰은 조 전 장관의 5촌 조카 조모 씨가 받고 있는 특정 경제범죄 가중 처벌법상 횡령 혐의의 공범으로 정 교수를 적시하는 방안을 살피고 있습니다.

조씨가 사모펀드 운용사 코링크PE 등에서 빼돌린 72억 원 가운데 약 10억 원을 정 교수에게 전달했다고 판단하기 때문입니다. 

이밖에도 정 교수는 코링크PE가 투자한 상장사 WFM의 내부정보를 입수해 투자하고, 공직자윤리법을 피하기 위해 차명 투자했다는 의혹도 추가 기소 대상입니다.

이와 함께 자산관리사 김모 씨에게 범죄 증거를 숨기도록 지시한 혐의 등도 공소장에 포함될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검찰은 정 교수의 혐의 가운데 상당 부분이 조 전 장관과 관련이 있다고 보는 만큼, 빠르면 이번 주 중에 조 전 장관을 소환해 조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BBS뉴스 박세라입니다.

박세라 기자  serafact@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