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낙연 총리, 일왕 즉위식 참석차 방일..."아베 만나 한일 대화"
박세라 기자 | 승인 2019.10.22 11:32

 

이낙연 국무총리가 오늘부터 사흘간의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합니다.

오늘 오후 열리는 일왕 즉위식에 참석한 뒤, 모레는 아베 총리와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할 예정입니다. 

박세라 기자가 보도합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오늘부터 2박 3일간의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합니다.

이 총리는 오늘 오전 서울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했습니다.

출국 전 서울공항에 환송 나온 나가미네 주한 일본대사와 만난 이 총리는 “이번 단 한 번의 방문으로 모든 것이 해결되리라 기대하지 않는다”면서도 “한발짝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총리의 이 같은 발언은 악화일로에 있는 한일 관계를 전환하는 계기를 모색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나가미네 대사는 “이 총리가 일본에도 잘 알려져 있다”며 “지일파 한국 총리에 대해 기대가 많다”며 현지 분위기를 전했습니다.

이 총리는 오늘 오후 1시 일왕 거처인 고쿄에서 열리는 일왕 즉위식 참석을 시작으로 공식 일정을 진행합니다.

이후 2001년 전철 선로에 떨어진 일본인을 구하고 숨진 고 이수현 씨의 추모비와 한인 상점들을 방문합니다.

이 총리는 모레인 오는 24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를 만날 예정입니다.

이 자리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고 한일 관계 개선을 위한 의지를 표명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 총리와 아베 총리의 면담에서 일본 수출규제 조치와 강제징용 배상, 지소미아 종료 등 두 나라간 주요 현안이 거론될지 주목됩니다.

이 총리는 일본 대학생과 정재계 인사와의 만남 등 일정을 소화한 뒤 오는 24일 저녁 귀국길에 오를 예정입니다.

BBS뉴스 박세라입니다.

박세라 기자  serafact@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