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일왕 즉위행사 계기로 55만명 사면·복권
BBS NEWS | 승인 2019.10.19 15:51
나루히토 일왕과 마사코 왕비기 2019년 5월 4일 일본 도쿄 왕궁에서 방문객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일본 정부는 나루히토 일왕의 즉위를 알리는 행사를 계기로 약 55만명을 사면·복권합니다.

오늘 아사히신문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일왕 즉위를 알리는 의식인 '소쿠이레이세이덴노기'(即位禮正殿の儀)에 맞춰  오는 22일  대규모 사면·복권을 단행하기로 어제 각의에서 결정했습니다.

이번 결정의 수혜자는 대부분 벌금형을 받았다 복권되는 이들입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경사를 맞이해 죄를 범한 자들의 개선갱생 의욕을 높여 사회 복귀를 촉진한다"고 기자회견에서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이번 조치는 1990년 11월 아키히토 당시 일왕의 즉위를 기념한 행사를 계기로 250만명을 사면한 것에 비하면  그 규모가 줄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