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철웅 선사 법어집 '손가락 다섯이 주먹 하나' 출간
정한현 기자 | 승인 2019.10.19 15:25

원융화합의 정신을 바탕으로 이념과 종교적 갈등의 해법을 제시한 영담당 신광 철웅선사의 가르침이 담긴 법어집이 출간됐습니다.

축사를 하는 팔공총림 동화사 주지 효광스님 -대구BBS 정한현기자

신광철웅문도회는 지난 18일, 대구 MH컨벤션홀에서 철웅선사 법어집 ‘손가락 다섯이 주먹 하나’출간을 기념하는 ‘원융화합의 중도 지혜를 회복하는 신광법회’를 봉행했습니다.

법회는 동화사 주지 효광스님을 비롯한 대덕스님과 지근스님,진오스님,원학 스님 등 상좌스님과 불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고불식과 법어집 봉정, 생전 육성법문 등의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철웅선사 법상좌 정암 세연스님- 대구BBS 정한현기자

철웅 선사의 법상좌 정암 세연 스님은 법어에서 이념에 구애받지 않던 큰 어른의 가르침이 후인들에게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인서트/세연스님/철웅선사 법상좌/큰어른의 법어를 여러분들이 책을 한권씩 다 가져가셔서 열심히 공부하고 수행해 성불할 수 있는 지침으로 삼으시기 바랍니다.

이번 법어집은 철웅선사의 가르침을 기리기 위해 신광문도회와 윤종수 거사 등 여러 불자들의 신심과 원력이 모아져 편찬됐습니다.

1958년 우봉 스님을 은사로 출가한 철웅선사는 만인(萬人)이 평등한 원융 화합의 정신에 기반해 선(禪)과 교(敎), 동·서양 철학과 종교를 두루 회통하고, 이념과 종교적 갈등을 극복하는데 크게 공헌하는 등 한평생 수행과 대중교화에 힘쓰다 2011년, 입적했습니다.

정한현 기자  akant@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