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깊어가는 가을...서울시, 축제에 물든다
유상석 기자 | 승인 2019.10.15 15:38

 

깊어가는 가을, 서울시 자치구들이 주최하는 다양한 가을축제들이 펼쳐집니다.

올해로 12회째를 맞는 '마포나루 새우젓 축제'를 비롯해 하늘공원 억새축제와 관악구 강감찬 축제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서울의 축제들을 유상석 기자가 정리해봤습니다.  

 

서울 마포구는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월드컵공원 평화의 광장 일대에서 마포나루 새우젓 축제를 엽니다. 

축제에서는 황포돛배 입항과 고을 사또의 새우젓 검수 등 마포나루를 통해 한양에 새우젓을 공급하던 옛 모습이 재현됩니다. 

인기 가수 다비치와 에이프릴 등이 출연하는 '새우 K팝 페스티벌'을 비롯해 다양한 볼거리가 함께 마련됩니다.

특히 품질 좋은 새우젓을 시중가격보다 10% 저렴하게 살 수 있는 장터도 개설됩니다.

지역 상인회가 주도하던 이 행사는 2000년대 들어 마포구를 대표하는 축제로 자리잡았습니다.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의 말입니다.
"도화동에서 복사골축제라고 해서 옛 새우젓과 소금 판매 등을 재현하고 있었습니다. 2008년도에 이 좋은 축제를 우리 구 차원의 행사로 승화시키자"

'강감찬 도시'를 표방하는 서울 관악구에서는 귀주대첩 승전 천주년을 기념하는 '관악 강감찬 축제'가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개최됩니다.

이 기간 낙성대 일대는 고려시대 도시처럼 꾸며져, 활쏘기와 말타기, 고려청자 만들기 등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낙성대공원에서는 소찬휘와 모모랜드의 축하 공연도 펼쳐져 귀주대첩 승전 천주년을 축하할 예정입니다.

또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마포구 하늘공원에서는 올해로 18번째를 맞는 서울시 주최 억새축제도 즐길 수 있습니다. 

이 밖에도 광진구에서는 내일 '건대 양꼬치거리 음식축제'가, 영등포구 선유도공원 인근에서는 오는 19일 낮, 마을축제 '시월의 선유'가 열려, 가을 나들이객의 발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서울시에서 BBS 뉴스 유상석입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