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강원 태풍 피해 이재민에 구호기금 1인당 50만원 씩 지급
이석종 기자 | 승인 2019.10.07 17:17

강원도는 태풍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의 생활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의류와 의약품 구입 등에 필요한 비용을, 도 재해구호기금으로 이재민들에게 1인당 50만원씩 지급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재민들의 응급구호를 위해 행정안전부 재난구호사업 8천만원과 도 재해구호기금 8천만원 등 총 1억 6천만원을 우선 지급하고, 신속한 응급 복구를 위해, 행정안전부 재난안전특별교부세 15억원과 도 재난관리기금에서 5억원 등 20억원을, 삼척,동해,강릉에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강원도는 태풍 피해를 입은 지역에 대해 특별재난지역 조기 지정과 이재민 구호 지원, 항구적인 시설 피해 복구 등 후속 조치를 위해 특단의 대책을 강구하는 한편, 이재민들의 빠른 일상 복귀를 위해 최선을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도내에서는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2명이 사망하고, 천여명에 가까운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막대한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이석종 기자  chbbs1001@daum.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