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시, 한천 복개구간 정비사업 추진
고영진 기자 | 승인 2019.09.16 14:06

제주시는 오늘, 한천 복개구간을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해 정비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한천 복개구간에서는 지난 2007년 태풍 ‘나리’ 당시 4명의 인명피해와 주택파손‧침수 74동, 차량파손 201대 등의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또 지난 2016년 태풍 ‘차바’가 관통해 주택 13동이 침수되고 차량 30여대가 파손되는 등 태풍이나 집중호우 때마다 하천범람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입니다.

이에 제주시는 한천 복개구간을 자연재해위험개선 지구로 지정하고 국비를 포함해 300억원 가량을 들여 300m 상당의 복개구조물을 철거할 예정입니다.

제주시는 내년 기본‧실시설계를 거쳐 오는 2021년부터 공사를 시작할 계획입니다.

고영진 기자  yasab6@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