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예멘 반군 폭격에 국제 유가 폭등…브렌트유 장중 19% 급등
BBS NEWS | 승인 2019.09.16 09:01

사우디아라비아 국영석유회사 아람코의 최대 석유 시설 두 곳이 예멘 반군의 드론 공격을 받아 가동이 잠정 중단됨에 따라 국제유가가 개장과 함께 19% 이상 급등했습니다.

오늘 싱가포르거래소에서 브렌트유 선물은 장 초반 배럴당 11.73달러 오른 71.95달러로 19% 넘게 치솟았습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에서 브렌트유는 현재 배럴당 12.35% 상승한 67.66달러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다음 달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 가격도 장 초반 배럴당 63.34달러로 전장보다 15% 이상 급등한 채 거래를 시작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