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쇄하기
순천대, 한국어능력시험 시행기관 선정
진재훈 기자 | 승인 2019.09.11 20:54

순천대학교가 '한국어능력시험' 신규 시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됐습니다.
 
교육부 산하 국립국제교육원에서 주관하는 한국어능력시험(TOPIK)은 재외동포와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국어 활용 능력을 인증하는 국가공인시험으로 현재 국내 53개 지역과 해외 82개국 238개 지역에서 실시되고 있습니다.
 
시행기관에 선정된 순천대는 10월에 국립국제교육원과 협약을 체결하고, 2020년 1월부터 한국어능력시험을 연 6회 순천대 캠퍼스에서 시행하게 됩니다.
 
이번 선정으로  순천과 여수지역에서 수학하고 있는 외국인 유학생 600여 명을 비롯한 외국인들이 한국어능력시험을 치르기 위해 광주까지 가야하는 불편을 해소할 수 있게 됐습니다.
 
천지연 국제교류교육원장은 “이번 시행기관 선정은 우리 지역에서 한국어능력시험을 준비하는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매우 반가운 희소식이다”며 “한국어능력시험이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진재훈 기자  365life@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