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동양대 부교수 "조국 딸 표창장 위조 아니다"
BBS NEWS | 승인 2019.09.11 19:00

조국 법무부 장관 딸이 받은 '동양대 총장 표창장' 위조 의혹에 대해 대학 관계자가 직접 나서 "위조된 것이 아니다"고 주장했습니다.

장경욱 동양대 교양학부 부교수는 오늘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표창장 위조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장 교수는 "조 장관 딸은 영어영재교육센터가 아니라 교양학부에서 진행했던 인문학 영재교육프로그램에서 실제 지역 중·고등학생들에게 영어를 가르쳤고, 총장 표창도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금 정경심 교수는 부당하게 여론의 비난을 받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장 교수는 조 장관 딸에게 표창장이 발급된 2012년 당시 교양학부장을 지냈고 현재 동양대교수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2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cool 2019-09-12 00:10:16

    이런 사실들을 안 밝히는 가짜언론때문에 나라가 어지럽네요. 사실 보도 감사드립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