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울산 서장사, 묘운당 범국스님 49재 막재.. 부도탑 조성
박상규 기자 | 승인 2019.09.10 15:54

지난 7월 원적에 든 울산 서장사 주지 묘운당 범국스님을 기리는 49재 막재가 오늘(10일) 서장사 대웅전에서 엄수됐습니다.

법회는 지역 불교계 스님과 신도 등 200여명이 동참한 가운데 엄숙히 봉행됐습니다.

신도회는 대웅전 옆에 부도탑을 조성해, 범국스님의 생전 업적과 덕화를 기렸습니다.

범국스님은 달라이라마 존자의 요청으로 경주 동국대 티베트대장경 역경원 연구부장을 맡아 '100년 역경 대작불사'를 추진하는 등 지역포교와 보살행에 매진해왔으며, 지난 7월 24일 법랍 12년, 세납 43세로 원적에 들었습니다.

박상규 기자  201one@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