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나란다축제 21일로 연기 "안전이 최우선"
정영석 기자 | 승인 2019.09.06 11:33

불교계를 대표하는 문화축제로 당초 내일 개최될 예정이었던 제11회 나란다축제가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오는 21일로 연기됐습니다.

주최측인 은정불교문화재단은 어린이 청소년들의 교학 축제로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안성 굴암사가 내일 열기로 했던 자비나눔축제도 태풍 링링이 북상하면서 21일로 연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정영석 기자  youa14@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