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日 원전오염수 방출..."반인륜적 망동, 즉각철회" 촉구
전영신 기자 | 승인 2019.09.04 11:54

북한이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계획 문제에 대해 국제사회와 한반도에 핵재난을 가져올 "반인륜적 망동"이라며 즉각적인 철회를 촉구했습니다.

북한 노동신문은 오늘 정세론해설에서 "세계적으로 적지 않은 나라들이 핵발전소를 운영하고 있지만 자국의 이익을 위해 다른 나라와 민족의 생존까지 위협하면서 핵오물을 마구 버리는 나라는 일본밖에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신문은 특히 일본이 오염수 해양 방류를 강행할 경우 한반도가 가장 피해를 입게 될 것이라며 "지난날 우리 민족에게 헤아릴 수 없는 불행과 고통을 강요한 일본이 오늘날에는 방사능오염 수로 핵재난까지 들씌우려 한다"고 비난했습니다.  

신문은 "우리의 푸른 바다가 핵오물로 더럽혀지는 것을 절대로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일본은 국제사회의 엄중한 경고를 새겨듣고 경거망동하지 말아야 하며, 방사능 오염수를 바다에 내버리려는 계획을 당장 철회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지난달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는 일본 정부와 도쿄전력이 후쿠시마 제1 원전에 쌓인 고준위 방사성 오염수 100만t 이상을 태평양에 방류할 계획을 추진 중이며, 한국이 특히 위험하다고 폭로한 바 있습니다.

전영신 기자  ysjeon28@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