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국립중앙도서관 관장에 신라대 서혜란 교수 임명
박성용 기자 | 승인 2019.09.02 10:37

문화체육관광부는 첫 개방형 국립중앙도서관 관장으로 서혜란 신라대 문헌정보학과 교수를 지난달 31일자로 임명했다고 밝혔습니다.

임기는 오는 2022년 8월까지 3년입니다.

서혜란 관장은 현재 제6기 대통령 소속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위원이며, 한국도서관협회 부회장, 신라대학교 종합정보센터 소장 및 도서관 관장을 8년간 역임하는 등 도서관 정책과 현장을 잘 아는 대표적 도서관계 여성 전문가라고 문체부는 설명했습니다.

문체부는 신임 서 관장이 대통령 소속 정보공개위원회 및 국무총리 소속 국가기록관리위원회 위원을 역임하며 다양한 분야의 정책을 경험했고, 공공도서관뿐 아니라 대학도서관 등 도서관 현장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 행보를 이어왔다고 덧붙였습니다.

문체부는 "첫 개방형 전문가 관장으로 임명된 서혜란 관장은 제4차 산업혁명 등으로 다가온 변혁의 시대에 국가대표도서관 관장으로서 혁신적 활동을 이끌어가며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고 국립중앙도서관의 위상을 높여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습니다.

박성용 기자  roya@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