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美 하원 외교위원장 "文 대통령' 지소미아 종료' 결정 깊이 우려"
BBS NEWS | 승인 2019.08.27 08:51

엘리엇 엥겔 미국 하원 외교위원장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를 종료하기로 한 문재인 대통령의 결정을 깊이 우려한다고 밝혔습니다.

엥겔 위원장은 지난 24일 발표한 성명에서 이 같이 말하면서 "지소미아는 미국의 동맹국들 사이에서 지역 안보 위협에 대한 공유된 이해에 기여하기 위해 힘든 과정 속에 체결된 중요한 합의"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특히 지소미아 종료에 대한 설명이 한일간 오랜 역사 문제가 양국의 다른 현안에 영향을 주지 않도록 하는데 실패했음을 보여준다는 점을 감안할 때 그 결정은 걱정스럽다"고 덧붙였습니다.

엥겔 위원장은 또 "한일 간 긴장 고조가 한일뿐 아니라 지역 전체에 영향을 주는 실질적인 국가 안보 기반의 협력에 저해가 되도록 허용하는 것은 무책임하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자신은 "한국의 역동적인 민주주의를 매우 존중하며 한미 동맹의 강력한 지지자"라면서 "북한의 도발적인 미사일 시험 발사 행위에 한미일 세 나라가 협력하고 있어야 할 시점에 내려진 서울발 결정은 지역 안보를 약화시킨다"고 밝혔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