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항일운동가' 제주 봉려관 스님 조명 창작뮤지컬 초연
이병철 기자 | 승인 2019.08.20 18:02

 

제주불교의 중흥조로 평가받는 해월당 안봉려관 스님을 기리는 뮤지컬이 제작돼 첫선을 보였습니다.

제주관음사 창건 110주년을 기념해 관음자비량 합창단이 주최한 정기연주회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제주BBS 이병철 기자입니다.

 

[인서트 / 관음자비량합창단 /‘안려관과 합창’ 곡 일부]

“복덕과 지혜가 마땅히 예경하고 바다처럼 한량없으시니 마땅히 예경하고 존중하리라.”

이보다 더 장엄하고 여법할 수 있을까.

관음자비량합창단이 피날레로 부른 ‘안려관과 합창’에 관객들의 우레와 같은 박수소리가 터집니다.

음악이 안겨준 환희심이 봉려관 스님에 대한 깊은 존경심으로 피어오릅니다.

관음자비량합창이 첫 뮤지컬로 선보인 공연은 제주불교 중흥조 봉려관 스님이 걸었던 험난한 길을 실감나게 돌아보게 합니다.

봉려관 스님 역을 맡은 장부임 단원은 가슴벅찬 기쁨을 감추지 않습니다.

[인서트 / 장부임 / 봉려관 스님 역]

“지난 1년여 동안 뮤지컬을 연습하면서 봉려관 스님의 삶을 뼛속까지 닮고자 노력했던 것 같습니다. 자연스레 봉려관 스님의 굴곡진 삶을 통해 제주불교의 역사를 바로 보는 계기가 된 것 같습니다. 봉려관 스님 역을 맡아서 제주불자로써 가장 큰 자부심이고 기쁨이었던 것 같습니다.”

제주 관음사 관음자비량합창단의 뮤지컬은 관음사 창건 110주년을 기념해 합창단의 제9회 정기연주회로 열렸습니다.

제주지역 불교합창단의 최초 뮤지컬이기도 한 이번 공연은 봉려관 스님이 유교사상이 강한 집안에서 관세음보살을 만나 기도하며 온갖 어려움을 이겨내는 과정을 그려냅니다.

[인서트 / 조은성 / 관음자비량합창단장]

“이번 뮤지컬을 하게 된 것은 관음사나 저희 합창단의 위상도 있지만 해월당 봉려관 스님의 많은 업적을 제주도민 더 나아가서 우리나라 모든 국민들에게 해월당 봉려관 스님의 업적과 위대함을 알리고 싶었는데 조그마한 밑거름이 되고 싶었서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관음자비량합창단은 다음 정기연주회에서 봉려관 스님이 출가와 관음사 창건 등 제주불교 중흥에 매진하는 모습을 2탄으로 선보이겠다는 포부입니다.

관음자비량합창단이 처음 선보인 창작 뮤지컬은 제주지역 30여개 합창단들의 활동의 폭을 넓히는 기폭제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BBS뉴스 이병철입니다.

 

이병철 기자  taiwan0812@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