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쇄하기
정인화 의원, 시민 숙원 '순천세무서 광양지서' 신설 가시화
진재훈 기자 | 승인 2019.08.20 11:25

전남 순천세무서 광양지서 신설에 청신호가 켜졌습니다.
 
정인화 국회의원(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광양·곡성·구례)는 오늘(20일) 내년도 정부 예산안에 ‘순천세무서 광양지서’ 신설사업이 반영되었다고 밝혔습니다.
 
광양시는 15만 6천여 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총 물동량 기준 국내 1위인 광양항과 국내 최대 규모의 광양제철소가 있으며, 관내 9개의 산업단지가 소재하여 국세 행정 수요가 높은 곳으로 꼽힙니다.
 
수도권을 제외한 인구 10만 이상 시 단위 중 세무서가 없는 유일한 곳으로 그동안 세무서 신설이 시급한 지역현안으로 지적돼 왔습니다.
 
지금까지 광양 지역 납세자들과 지역 기업인들은 세무민원을 위해 순천세무서까지 이동해야 하는 불편함을 겪어 왔습니다.
 
정 의원은 순천세무서 광양지서 신설을 위해 기획재정부에 그 필요성을 직접 설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순천세무서 광양지서는 근무인원 35명 규모로 신설될 예정입니다.
 
정인화 의원은 “광양시민의 숙원사업인 순천세무서 광양지서 신설 문제를 해결하게 되어 보람을 느낀다”며 “순천세무서 광양지서 예산의 국회통과를 관철해 광양시민과 기업인들이 납세규모에 걸 맞는 세무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끝까지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진재훈 기자  365life@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