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금정산 국립공원 지정 위해 지정여건 마련과 지지기반 조성 필요
김상진 기자 | 승인 2019.08.13 15:07

금정산 국립공원 지정을 위해서는 높은 비율의 사유지 문제 해결 등 지정여건 마련과 지지기반 조성이 필요하다는 연구보고서가 나왔습니다.

부산연구원 여운상 연구위원은 ‘금정산의 국립공원 추진과제’라는 보고서를 통해 “부산시민들에게 녹색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전 국민이 국립공원 혜택을 고루 받도록 하기 위해서는 금정산 국립공원 지정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여 연구위원은 전체 공원구역의 84.3%를 차지하는 사유지 문제가 국립공원 지정 과정에 장애가 될 수 있다고 지적하고 공익을 위해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토지소유주의 손실을 보전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와함께 국립공원 지정으로 주민들이 사유재산 가치하락이나 상권 훼손 등을 우려하고 있다며 국립공원 지정 효과를 투명하고 구체적으로 설명해 충분히 이해시켜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밖에 금정산국립공원 구역 안에 백양산 일대를 확장하는 방안과 낙동강하구.몰운대 등의 해안지역을 포함하는 안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여 연구위원은 무엇보다 시민의지지 확보가 중요하다며 “설명회 개최와 책자 배포 등을 통해 국립공원의 필요성과 가치를 폭넓게 알려나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상진 기자  spc5900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