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文대통령 이르면 내일 개각...조국 '법무장관' 유력
BBS NEWS | 승인 2019.08.07 20:02

문재인 대통령이 이르면 내일 장관급 인사를 포함한 중폭 개각을 단행할 것으로 보입니다. 

여권 관계자는 "청와대가 검증 작업을 마무리했으며 이낙연 국무총리와도 개각 명단을 공유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습니다.

가장 큰 관심을 모았던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은 법무부 장관으로 발탁될 것으로 알려졌고,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등 정치인 출신 장관들도 이번에 교체됩니다. 

차기 농식품부 장관으로는 김현수 차관의 승진 기용이 유력하며, 여가부 장관 후보로는 홍미영 전 인천 부평구청장의 이름이 거론됩니다.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에 올랐던 김수현 전 청와대 정책실장은 차기 총선 출마를 선택해 개각 대상에서 빠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당초 교체 대상으로 거론된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의 경우 유임 가능성이 크지만 문 대통령이 끝까지 고심 중인만큼 개각 발표가 하루 연기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옵니다. 

이와 함께 공석 중인 공정거래위원장과 금융위원장, 방송통신위원장 등 일부 장관급 인사들도 이번에 함께 발표될 것으로 보입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