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강창일, 日 나카이 면담 불발에 "우리가 거지냐?...구걸외교 온 것 아냐"
김연교 기자 | 승인 2019.08.01 16:16

강창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일본 자민당 나카이 도시하로 간사장과의 면담 재추진에 대해 "우리가 거지냐"면서 일축했습니다.

강 의원은 오늘 일본에서 기자들과 만나 "우리가 화가 나 있는데 왜 면담을 추진하겠냐"면서 "구걸 외교를 하러 온 것이 아니라, 뜻을 전달하기 위해 왔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자민당이 아주 결례를 저질렀다"며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의중이 반영된 것으로, 아베 총리가 자민당에 함구령을 내렸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강 의원은 "아베 정권의 진심이 무엇인지 파악한 것이 성과"라며 "화이트리스트 배제 조치를 강행하려는 일본의 의지가 강한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미국이 강하게 나오면 일본이 보류하거나 취소할 수 있지만, 오늘까지는 강행 분위기가 강해 자민당이 우리를 피하는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습니다.

김연교 기자  kyk0914@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