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중부지방 집중 호우...남부·강원은 간밤 열대야
박세라 기자 | 승인 2019.07.31 11:55

 

오늘 오전부터 서울 등 중부지방에 호우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시간당 30mm 안팎의 집중호우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이번 비는 오후에 소강 상태를 보이다 밤부터 다시 강하게 쏟아지겠습니다.

강원 일부와 남부 지방은 밤사이 열대야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박세라 기자입니다.

 

오늘 아침 서울과 경기 중북부 등 수도권 지역에 많은 비가 쏟아졌습니다.

현재 비구름대가 동쪽으로 이동하면서 강한 비가 잠시 주춤하고 있지만, 인천 옹진과 경기 일부, 서울 등에서는 아침 출근길에 시간당 30mm 안팎의 강한 비가 내렸습니다.

현재 인천과 경기 안산, 남양주에는 호우 경보가, 서울과 경기도 화성, 군포, 광명, 부천 등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지금까지 인천 옹진군에 140mm가량의 비가 왔고 강원 철원군과 경기 연천군 등에는 100mm가량의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

경기도 연천군은 아침 8시 50분쯤 임진강 최북단 필승교 수위가 1m를 넘어서자 안전 유의를 당부하는 재난 안내 문자를 발송했습니다.

필승교 수위가 1m를 넘어선 것은 올해 들어 처음입니다.

이번 비는 오후에 소강상태를 보이다 밤부터 다시 강하게 쏟아지겠습니다.

기상청은 내일 아침까지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지역에 국지적으로 시간당 30mm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지난 밤사이에는 전국적으로 열대야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오늘 아침 8시까지 최저기온은 강원 강릉이 29도를 기록해 전국에서 가장 높았습니다.

경북 포항과 강원 속초, 충북 청주는 28도, 제주 27도, 대구와 부산은 26도를 기록했습니다.

현재 남부지방 대부분과 강원 영동, 충청도에는 폭염특보가 발효 중이며, 당분간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매우 덥겠습니다.

BBS뉴스 박세라입니다.

박세라 기자  serafact@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