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SRT 객실승무원 113명, 코레일관광개발 정규직으로 전환
박관우 기자 | 승인 2019.07.30 17:52

수서고속철도 SRT 운영사 SR에서 일하던 객실승무원들이 공공기관인 코레일 자회사 코레일관광개발 정규직으로 전환됐습니다.

SR은 최근 SRT 객실승무 서비스 업체인 '이브릿지' 소속 객실 승무원 113명을 코레일관광개발 정규직으로 전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브릿지는 2016년 12월 SRT 개통 당시부터 SR과 업무위탁 계약을 맺고 객실승무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SRT 열차 1편에는 객실장 1명과 객실승무원 1명이 승차하는데, 객실장은 SR 소속, 승무원은 이브릿지 소속이었습니다.

SR 관계자는 "다음달(8월)부터 SRT 객실승무 서비스를 국토교통부 산하 기타공공기관인 코레일관광개발이 위탁 운영하게 되면서, 기존 객실승무원들을 민간 소속에서 코레일관광개발 정규직으로 전환하게 됐다"며 "청소인력 등 나머지 부문에 대한 정규직 전환도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박관우 기자  jw33990@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