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전국 52개 지자체장, 일본 수출규제 규탄…불매운동 여행보이콧 추진
배재수 기자 | 승인 2019.07.30 14:54
전국 52개 지방정부로 구성된 '일본 수출규제 공동대응 지방정부 연합'이 오늘 오전, 서울 서대문형무소역사관 앞에서 '일본 수출규제 조치 규탄대회'를 열고 있다.

서울 서대문구를 비롯한 전국 52개 지방자치단체들이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해 일본제품 불매운동과 일본여행 보이콧에 적극 나서기로 했습니다. 

52개 지자체로 구성된 ‘일본 수출규제 공동대응 지방정부 연합’은 오늘 오전, 유관순 열사 등 수많은 독립 운동가들이 일제로부터 고초를 겪었던 서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일본 수출규제 조치 규탄대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공동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지방정부연합은 공동 성명에서 “일본의 대 한국 수출규제 조치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면서 “정부 차원의 강력한 대응은 물론, 각 지방정부를 비롯한 각계각층의 민간단체와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이 하나의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규탄대회에는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과 염태영 수원시장,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과 김미경 은평구청장,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과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등 자치단체장과 시민 백여 명이 함께했습니다.

배재수 기자  dongin21@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재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