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北, 한미 연합훈련 이유로 쌀 5만t 수령 거부...정부 "공식입장 확인 중"
전영신 기자 | 승인 2019.07.24 09:30

북한이 다음달 예정된 한미 군사 연습을 문제 삼아 우리 정부가 추진하는 대북 쌀 지원을 돌연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리 정부는 쌀 5만톤을 WFP, 세계식량계획을 통해 북한에 지원하기로 하고 이달 안에 첫 화물선을 보낸다는 계획이었습니다.

그러나 WFP가 북한과 실무협의를 하는 과정에서 북한 내부에 수령 거부 움직임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됐고, 정부는 WFP를 통해 북측 공식 입장을 확인 중에 있습니다.

이같은 북한의 태도 변화는 한미 군사훈련을 북미 비핵화 협상은 물론 남북 관계 개선과도 연계할 뜻을 분명히 한 것으로 보입니 다.

전영신 기자  ysjeon28@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