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속보] '日교류 논란' 청주교육청, "관계자들 조기 귀국 조치"
연현철 기자 | 승인 2019.07.23 18:56

'국제교육문화교류 일본 돗토리시 방문 사업'을 떠난 청주교육지원청 관계자 2명이 조기 귀국합니다.

청주교육청은 오늘(23일) 오후 일본 방문 사업 관련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관계자 2명의 조기 귀국조치를 결정했습니다.

청주교육청 관계자 2명은 내일(24일) 귀국할 예정입니다.

청주교육청 관계자는 "긴급회의를 실시해 시교육청과 돗토리시 교육위원회 간의 업무협약 논의 일정을 전면 취소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청주교육청 소속 직원과 인솔자, 학생들로 구성된 방문단은 오늘(23일) 오전 상호 교육과정 교류와 MOU 협의 등을 목적으로 일본으로 향했습니다.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한일 갈등이 최고조에 달하는 가운데 청주교육청은 이번 교류를 강행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

연현철 기자  actornews@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현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