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외교부, 중국 러시아 대사 초치해 엄중 항의
전영신 기자 | 승인 2019.07.23 15:32

외교부 윤순구 차관보는 중국과 러시아 군용기들이 오늘 동해 한국방공식별구역에 잇따라 무단 진입한 데 대해 추궈홍 주한 중국대사와 막심 볼코프 주한 러시아 대사대리를 초치해 엄중히 항의했습니다.

윤 차관보는 모두 발언을 통해 "오늘 급하게 예정도 없이 대사를 초치한 것은 군용기의 카디즈와 영공 침범에 대해서 엄중한 항의의 뜻을 전하며 재발방지를 촉구하기 위해서"라고 말했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오늘 아침 중국 군용기 2대와 러시아 군용기 3대가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했고 이 가운데 러시아 군용기 1대는 독도 인근 영공을 두차례 침범해 우리 군이 대응했다고 밝혔습니다.  

전영신 기자  ysjeon28@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