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 김서영, 개인혼영 200m 6위...호스주 4연패
김종범 기자 | 승인 2019.07.23 10:38
▲ 22일 광주광역시 광산구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영 여자 개인혼영 200m 결승에서 한국 김서영이 힘차게 물살을 가르고 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 제공]

한국 수영의 간판 김서영(25)이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목표했던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김서영은 22일 광주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개인혼영 200m 결승에서 2분10초12의 기록으로 6위를 차지했다.

2017년 헝가리 부다페스트 대회에서도 결승에 올라 6위를 차지한 김서영은 2회 연속 결선에 진출했지만 메달 꿈을 이루지 못했다.

이 종목 세계 기록(2분06초12) 보유자인 카틴카 호스주(헝가리)가 2분07초53의 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해 지난 2013년 스페인 바르셀로나 대회이후 4회 연속 우승의 위업을 달성했다.

중국의 예스원이 2분08초60으로 은메달, 호주의 시드니 피크렘이 2분08초70으로 동메달을 차지했다.

김서영은 경기초반 접영 50m 구간과 배영 구간에서 3위를 유지하며 쾌조의 레이스를 펼쳤지만 평영 구간에서 뒤처지기 시작해 아쉽게 메달권에서 멀어졌다.

김서영은 이번 대회 마지막 날인 28일 개인혼영 400m에 출전한다.

▲ 22일 광주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영 여자 개인혼영 200m 결승에서 우승한 헝가리의 카틴카 호스주(가운데)가 2위를 차지한 중국 예스원(왼쪽), 3위를 차지한 호주 시드니 피크렘과 메달을 목에 걸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 제공]

김종범 기자  kgb29@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