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한마음선원, 제1회 묘공학술상 시상식...“대행선사 재조명”
이현구 기자 | 승인 2019.07.21 14:53

비구니계의 큰스승 묘공당 대행선사의 생애와 사상을 재조명하는 ‘묘공학술상’이 첫 수상자를 배출했습니다.

한마음선원은 오늘 안양 본원에서 제 1회 묘공학술상 시상식을 열어 원광대 오용석 박사와 경북대 정재요 박사에게 최우수상을, 진각대 김경집 박사에게 우수상을 각각 700만원의 상금과 함께 수여했습니다.

최우수상 수상자인 오용석 박사는 '대행선사의 간화와 주인공 관법에 대한 고찰'을, 경북대 정재요 박사는 '민주주의에서 왜 마음이 중요한가'를, 우수상 수상자인 김경집 박사는 '근대 일본불교의 한국 진출과 활동 양상'을 주제로 논문을 작성했습니다.

‘대행 선사상’을 비롯한 불교 관련 주제 공모로 이뤄진 이번 묘공학술상에는 지원자 18명 가운데 9명이 서류와 면접 심사를 통과해 연구 논문을 작성했습니다.

한마음선원은 최종 심사를 거쳐 논문을 제출한 동국대 박사 수료자 현암스님과 북경대 박사과정 임상목씨 등 6명을 제 1회 묘공학술 장학금 대상자로 선정해 장학증서를 전달했습니다.

이현구 기자  awakefish9@gmai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