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태풍 다나스 제주 통과하며 한라산에 800mm ‘물폭탄’
이병철 기자 | 승인 2019.07.20 04:20
제주시 도남동에 폭우로 하수관이 역류하고 있다.<제주소방서 제공>

제5호 태풍 다나스가 한반도로 북상하면서 제주를 비롯해 전남 남해안 지역에 물폭탄을 쏟아 붓고 있습니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그제와 오늘(20일)까지 한라산 산지에는 900mm가까운 폭우가 쏟아졌고, 오늘 오후까지 최대 천mm가 넘는 비가 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많은 비가 쏟아지면서 제주소방안전본부는 주택과 농경지 침수 등 신고가 30여건에 이르고 있고, 태풍이 지나간 뒤 피해 접수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제주시 애월읍 서부경찰서 옥외 차고를 비롯해 이호2동 창고 지하와 조천읍 요양시설 등 곳곳에서 침수가 발생해 소방대원들이 배수 작업을 벌였습니다.

평소에는 건천이었던 제주시지역 주요 하천들도 한라산에서 내려오는 엄청난 양의 빗물로 저류지 수문 개방 등을 고려하고 있습니다.

이병철 기자  taiwan0812@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