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大관음사, 방생과 철야정진으로 신행활동 점검
문정용 기자 | 승인 2019.07.18 16:43

도심최대 포교도량 한국불교대학 大관음사가 방생과 철야정진을 통해 올바른 신행문화 정착에 나섰습니다.

한국불교대학 대관음사는 어제(17일) 경북 경주 감포 세계명상센터 해변도량에서 달빛 방생과 철야정진 법회를 봉행했다. (사진_BBS 문정용)
대관음사 회주 우학 스님을 증명법사로 부처님 점안 의식을 봉행하고 있다.
세계명상센터 해변도량 앞에서 방생의식을 진행하고 있다.
한국불교대학 대관음사 회주 우학 스님
티베트의 명상법인 싱잉볼 명상을 하고 있다.

大관음사는 어제(17일) 경북 경주 감포 세계명상센터 해변도량에서 달빛 방생과 철야정진 법회를 봉행했습니다.

법회는 부처님 점안을 시작으로 방생, 티베트 명상법인 싱잉볼 명상, 관음정근, 다라니 기도, 새벽예불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이날 전국에서 모인 천여 명의 신도들은 오후 9시부터 다음날 새벽 4시까지 이어진 정진을 통해 그동안의 수행을 점검했습니다.

[인서트/우학 스님/한국불교대학 大관음사 회주]

“불자들이 불교생활을 하면서 나태함에 빠질 수 있는데 보름 달빛 방생을 통해서 철야 정진을 하기 때문에 자신의 신행활동과 기도활동을 점검 받고 모든 신도들이 다함께 마음을 모으는 의미에서”

大관음사는 매달 보름을 용맹정진의 날로 정하고 달빛 방생과 철야정진 기도를 이어나간다는 계획입니다.

문정용 기자  babos1230@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정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진공심 2019-07-23 23:28:34

    BBS문정용기자님 늘 빠른소식의
    사진과 기사 감사해요
    BBS방송 따봉요()   삭제

    • 진공심 2019-07-23 23:25:54

      낮에는 삶의현장에서 저녁엔 한달한번 보름 달빛 방생을 하면서 음력보름날이 기다려지기 시작했다 도반들과 방생참여하고철야하면서 좋은 일들만 생기는것 같다 더많은 불자들이 함께하길 서원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