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쇄하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헝가리 '라소프스키' 첫 금메달…오픈워터 5km
진재훈 기자 | 승인 2019.07.14 11:07

광주수영선수권대회 오픈 워터 남자 5km 경기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헝가리 크리스토프 라소프스키(가운데)와 은메달리스트인 프랑스 로간 퐁텐(맨 왼쪽), 동메달리스트 캐나다 에릭 헤들린(사진=연합뉴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첫 금메달리스트의 주인공은 헝가리에 크리스토프 라소프스키(22) 선수가 차지했습니다.
 
라소프스키는 어제(13일) 전남 여수시 여수엑스포해양공원 오픈워터 수영경기장에서 열린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오픈워터 남자 5km경기에서 53분 22초 1의 기록으로 대회 첫 금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은메달은 53분32초2를 기록한 프랑스의 로간 퐁텐(20) 선수가, 동메달은 53분32초4로 캐나다의 에릭 헤들린(26) 선수가 각각 차지했습니다.
 
개최국 자격으로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처음으로 오픈워터 본선 티켓을 따낸 우리나라는 백승호(29·오산시청)와 조재후(20·한국체대)선수가 출전했지만 각각 48위와 52위에 그쳤습니다.
 
오픈워터 경기는 바다와 강, 호수 등 야외에서 개최되는 장거리 수영 경기로 5km, 10km, 25km로 나눠 치러지며 별도의 레인이 없이 단체로 출발해 반환점을 돌아 출발선으로 돌아오는 기록을 측정합니다.
 
코스가 길고 파도나 조류 등의 영향을 받아 많은 체력을 요구하기 때문에 수영마라톤으로 불립니다.
 
 

진재훈 기자  365life@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