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日 언론들, 한국 수출규제 정면으로 비판하는 사설 게재 잇따라
전영신 기자 | 승인 2019.07.04 11:22

일본 정부가 강제징용 손해배상 판결에 대해 경제적 보복을 단행한 가운데 일본 주요 일간지인 마이니치신문이 일본 정부의 조치를 정면으로 비판하는 사설을 실었습니다.

마이니치는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통상국가의 이익을 손상한다"는 제목의 사설을 통해 "외교 문제와 전혀 관계가 없는 무역 절차를 가지고 나와 정치의 도구로 사용한 것"이라며 "일본이 중시해온 자유무역의 원칙을 왜곡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아베 정권이 한국에 강경 자세로 임해 보수층에 호소하려는 노림수를 갖고 있는 것 아니냐"며 "눈앞의 인기를 얻고 장기적인 국익을 훼손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아사히신문 역시 '보복을 즉시 철회하라'는 제목의 사설을 싣고 "자유무역의 원칙을 왜곡하는 조치는 즉시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고, 도쿄신문도 "일본의 조치는 일본에도 영향을 미친다. 대화의 실마리를 찾아 조기 수습을 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징용공 문제에 대해 통상정책을 가지고 나오는 것은 일본 기업에 대한 영향 등 부작용이 크다"며 "응수를 자제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전영신 기자  ysjeon28@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