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가사도우미 불법고용'…이명희·조현아 오늘 선고
BBS NEWS | 승인 2019.07.02 09:01

필리핀 가사도우미를 불법 고용한 혐의로 기소된 고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부인 이명희 씨와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1심 판단이 오늘 나옵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5단독은 오늘 오후 2시 두 사람의 선고 공판을 엽니다.

이씨와 조씨는 지난 2013년부터 지난해 초까지 필리핀 여성 11명을 대한항공 직원인 것처럼 허위로 초청해 가사도우미 일을 시킨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씨는 6명, 조씨는 5명의 가사도우미를 각각 불법 고용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