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북러 접경지역에서 1.3 지진 발생
BBS NEWS | 승인 2019.06.17 22:29

북·중·러 접경지역인 중국 지린성 훈춘에서 현지시간으로 오늘 오후 7시 38분쯤 규모 1.3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중국 지진관측기관인 중국지진대망(CENC)은 홈페이지를 통해 이같이 밝히며, 진원의 깊이는 0km이고 폭발이 의심된다고 전했습니다.

지진은 북위 42.94도, 동경 130.30도 지점에서 발생했습니다.

이와 관련 한국 기상청은 "지진파로는 특별히 확인되는 게 없다"면서 "음파를 분석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베이징 소식통은 "정확한 상황은 알 수 없지만 자연 지진일 가능성이 큰 것을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