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홍콩 정부, 범죄인 인도 법안 추진 잠정 중단
전경윤 기자 | 승인 2019.06.15 17:20

홍콩 정부의 범죄인 인도 법안 추진에 반대하는 시민들의 저항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홍콩 행정 수반인 캐리 람 행정장관이 '범죄인 인도 법안',일명 송환법 추진을 잠정 중단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캐리 람 행정장관은 오늘 오후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대만 정부가 살인범의 인도를 요청하지 않고 있어 범죄인 인도 법안이 더는 긴급하지 않다며 지난 이틀간 검토 결과 법안 추진의 잠정 중단을 발표한다고 밝혔습니다.

홍콩 정부가 추진하는 범죄인 인도 법안은 중국을 포함해 대만, 마카오 등 범죄인 인도 조약을 체결하지 않은 국가나 지역에도 사안별로 범죄인들을 인도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홍콩 야당과 시민단체는 중국 정부가 반체제 인사 또는 인권운동가를 중국 본토로 송환하는 데 이 법을 악용할 수 있고 홍콩의 자유민주주의 침해와 중국화도 우려된다면서 법안 철회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홍콩 시민 백만여명은 지난 9일 범죄인 인도 법안에 반대해 역대 최대 규모의 반대 시위를 벌였으며 내일도 100만 명이 참가하는 시위를 예고한 상태입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