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청주지역 모 국회의원에게 향한 검찰의 칼 끝LG화학·LG생활건강 청주공장 압수수색…배경 관심
연현철 기자 | 승인 2019.06.14 16:09

검찰 수사의 칼끝이 청주지역 모 국회의원에게로 향하고 있습니다. 

청주지역 모 국회의원 친동생의 금품수수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LG화학 청주 오창공장'과 'LG생활건강 청주공장'에 대한 동시 압수수색을 단행하는 등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청주지검 등에 따르면 검찰은 어제(13일) 'LG화학 청주 오창공장'과 'LG생활건강 청주공장'에서 압수수색을 벌였습니다.

검찰의 이번 압수수색은 청주지역 모 국회의원 친동생에게 금품을 건넨 의혹을 받는 기업인 A씨를 구속 기소한 사건의 연장선상입니다. 

A씨가 사업을 확장하는 과정에 모 국회의원이 입김이 작용한 의혹을 확인하기 위함으로 보입니다.  

앞서 청주지검은 청주지역 모 지역구 국회의원과 국회의원의 친동생 B씨와의 친분을 내세우며 사업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것처럼 행세, 대출업체 대표에게 투자금 명목으로 5억여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A씨를 구속기소 했습니다.

실제 A씨는 모 국회의원 친동생 B씨와 친분이 두터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A씨와 B씨 사이에서 수상한 금전거래 정황을 포착한 검찰은 지난 4월 A씨의 개인 사무실과 모 국회의원 친동생 B씨가 운영하는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한 바 있습니다.

검찰은 둘 사이의 금전거래가 모 국회의원에게로 흘러들어 갔을 것을 염두 해 두고 있는 모습입니다.

검찰 관계자는 "수사가 진행 중이어서 정확한 내용은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연현철 기자  actornews@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현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