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20세 이하 남자 축구 대표팀, 에콰도르 꺾었다...U-20 월드컵 우승 도전
유상석 기자 | 승인 2019.06.12 15:58

 

우리나라 20세 이하 축구 대표팀이 국제축구연맹,피파 주관의 20세 이하 월드컵 축구대회 4강전에서 에콰도르를 꺾고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우리나라 남자 축구 대표팀이 피파 주관의 국제대회에서 결승에 진출한 건 이번이 처음으로 대표팀은 이제 사상 첫 월드컵 우승까지 꿈꾸고 있습니다.

유상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우리나라의 20세 이하 축구 대표팀이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냈습니다.

대표팀은 오늘 새벽 폴란드에서 열린 20세 이하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에콰도르를 1대 0으로 꺾었습니다.

오늘 경기 승리로, 우리나라 남자 축구는 국제축구연맹 피파가 주관한 대회에서 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올랐습니다.

우리 대표팀은 경기 전반 39분, 에이스 이강인의 프리킥 패스를 받은 최준의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선제골을 얻어내면서 1대 0으로 앞서나갔습니다.

에콰도르 수비진의 빈틈을 노린 이강인의 패스와, 곧바로 논스톱 슛으로 연결시킨 최준의 합작으로 멋진 득점을 만들어낸 겁니다.

후반 40분에는 장신 공격수 오세훈이 찔러준 패스를 엄원상이 받아, 골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슛으로 골망을 흔들었지만 비디오판독 결과 오프사이드로 판정돼 득점으로 이어지진 못했습니다.

우리 골문을 향한 에콰도르도 공세도 이어졌지만, 우리 수비진의 벽을 뚫지는 못했습니다.

후반 추가시간에 에콰도르가 한 골을 얻어내는 듯 보였지만, 비디오 판독 결과 오프사이드가 선언됐고, 우리 선수들은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습니다.

경기 종료 직전에는 에콰도르 캄파나의 결정적인 헤딩슛이 나왔지만 골키퍼 이광연이 몸을 던져 막아내면서 결국 경기는 1대 0으로 끝났습니다.

정정용/20세 이하 축구 대표팀 감독

[한국 축구가 한 단계 업그레이드돼서 충분히 우리가 세계의 경쟁에 있어서 충분히 가능하다는 것을 느끼게 된 것에 대해서 너무 기쁩니다.]

우리 대표팀은 우리시간으로 오는 16일 새벽 우승컵을 놓고 우크라이나와 마지막 승부를 펼칩니다.

한국 남자 축구가 국제축구연맹이 주관하는 월드컵 대회에서 사상 첫 우승이라는 꿈같은 일을 이뤄낼 수 있을지 일요일 새벽에 판가름납니다.

BBS 뉴스 유상석입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