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2019 차문화대축제
서울시민과 함께 하는 차문화대축제..."오늘 흥천사에서 만나요"
전경윤 기자 | 승인 2019.06.01 01:00

서울의 전통 사찰에서 우리 차(茶)의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차 문화 축제 한마당이 펼쳐집니다.

BBS불교방송은 6월의 첫날이자 주말을 맞아 오늘 오전 11시 30분부터 서울 성북구 돈암동 흥천사에서 서울시민과 함께하는 차문화 대축제 ‘서울 차 향기에 빠지다’를 개최합니다.

이번 행사는 BBS불교방송이 주최하고 서울 돈암동 흥천사, 사단법인 한국차인연합회, 불교차인중앙회가 주관하며 서울시가 후원에 나섰습니다.

BBS불교방송은 차문화 대축제를 통해 시민들에게 우리의 전통 차를 맛보게 하는 다도 체험 기회를 마련하고 다식과 향낭 주머니 만들기, 인절미 체험, 매듭 팔찌(장명루) 만들기,차 덖기 체험 등 우리 전통문화를 몸소 체험할 수 있는 시간도 제공합니다.

아울러 40인 찻자리 시연과 다기 전시 등도 펼쳐지고 차를 마시는 방법과 예절을 배우는 자리도 마련됩니다.

개막식에는 흥천사 회주 금곡 스님과 주지 정관 스님, 박원순 서울시장 내외,박권흠 한국차인연합회장, 유승희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선상신 BBS 불교방송 사장 등이 참석합니다.

올해 행사가 열리는 서울 돈암동 흥천사는 조선 태조 이성계가 왕비인 신덕왕후의 명복을 빌기 위해 특별히 건립한 조선 왕실의 원찰로 7백여년 역사의 숨결이 살아 숨쉬는 전통사찰에서 차 문화의 향연이 펼쳐지게 돼 행사의 의미를 더하고 있습니다.

서울 시민과 함께 하는 차 문화 대축제는 지난 2016년 서울 진관사에서 첫 행사가 열린 이후 지난 2017년과 지난해에는 서울 은평구 수국사에서 연달아 행사가 열려 시민들을 위한 문화 축제의 하나로 자리를 잡았습니다.

BBS 불교방송은 6월의 첫 날이자 첫 주말에 열리는 차 문화 대축제를 통해 서울 시민들에게 한국의 전통 차와 다도를 알리고 체험하게 함으로써 삶의 여유와 힐링의 시간을 가져다주고 진정한 웰빙문화를 만들어나가는 계기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